전체 | 의정 | 자치행정 | 생활경제 | 동정 | 복지 | 교육 | 인물열전 | 문화 | 오피니언 | 신문보기 |
2021.1.25 2:21
복지
 자립정보
 복지뉴스
 장애인
 노원볼런티어
 의학단상
 김덕순아이
  가장많이본뉴스
동부간선도로 확
13년 만에 동
공릉동 서울과기
노원구 아파트
2020년 제1
2021년 노원
동부간선도로 확
상계주공재건축
상계뉴타운 2구
노원구청장 오승
자동차세 1월
노원구 노일초
대진고등학교 김
베스트 태랑초
노원구 아파트
북부복지관, 어
3차 재난지원금
노원신문 907
저렴한 주택공급
서울시동북보조기
 
뉴스홈 >기사보기
하계복지관 ‘언택트 시대, 지역사회복지관의 역할’

[2020-12-01 오후 5:05:06]
 
 
 

언택트 시대, 지역사회복지관의 역할

하계복지관의 2020

코로나19로 당연했던 일상이 순식간에 무너졌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복지서비스의 중단은 제공자와 이용자 모두에게 패닉으로 다가왔다. 국가와 지자체의 발 빠른 대응과 높은 시민의식으로 극복해나가고 있지만 결코 방심할 수 없는 2020, 지역사회복지관의 역할은 어땠을까?

하계종합사회복지관(관장 오명진)은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지난 2월 이후 운영 매뉴얼 재정비와 긴급복지사업을 실시하였다. 특히 외출과 소통이 어려운 지역주민에게 긴급복지지원과 기본돌봄서비스를 확대하여 고독사 예방 및 필수 서비스를 놓치지 않도록 지원했다.

또한 지역주민 욕구에 맞춰 줌바댄스, 건강체조, 건강요리만들기, 장애아동 홈베이킹 등 건강한 거리두기를 위한 온라인 강좌를 실시하였고, 현재 130여개의 문화강좌를 업로드 했다. 지역주민의 심리건강 확인과 소통을 위한 소규모 산책, 전통고추장을 활용해 만든 음식을 이웃과 나누는 활동 등 다양한 주민조직화 활동도 진행하여 호응을 얻었다.

하계복지관은 현재 소규모 대면활동과 비대면 활동을 적절히 활용하여 지역주민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유연하게 지원하고 있으며, 이밖에도 지역사회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매일 시설 소독 및 자체방역과 안부연락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고 있다.

오명진 관장은 코로나19로 많이 힘들고 지친 시기지만, 함께 극복하기 위해 지역복지관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 건강한 모습으로 일상생활이 복귀되는 날까지 희망을 갖고 힘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운영 제한

긴급돌봄 및 긴급복지서비스 실시

유튜브를 통한 온라인 강의 제공

화상회의, 실시간 화상 상담 등 비대면 기반 조성

온라인 주민의견수렴조사 실시

응원(덕분에 챌린지, 응원 메시지 등) 동참 활발

유튜브(https://www.youtube.com/channel/UCW94EZUv0EmN91uCmiZnwLg)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hagyewelfare)

 

노원신문

▲ 제목을 넣으세요

 

 

903하계복지관

본지 기사내용을 타 사이트로 옮기실 때, 노원신문임을 밝혀주시고, 홈피링크를 걸어주시는 센스!! 부탁드립니다. 기사page  url주소는 기사면이나 제목을 오른클릭하고, 속성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노원 하계복지관‘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2020-09-06]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기사
도봉청소년오케스트라 신규단원 모집
‘우리가 바꿀게!’ 임지선 작가 노
상계주공5단지 ‘서울형 재건축’ 심의
노원구의회 손영준 의원, 민주평통 의
2021년 상반기 북부교육지원청 교육
상계백병원에 항균장갑, 마스크 기부
경기도 수원 광교산 - 김재창의 팔도
노원문화재단, 2021년 온라인 사업
특고 프리랜서 3차 긴급 고용안정지원
북부고용센터 제공 구인정보
핫이슈
‘우리가 바꿀게!’ 임지선 작가 노
특고 프리랜서 3차 긴급 고용안정지원
사회복지사 팀장(통합돌봄 분야) 경력
해피뉴스
상계뉴타운 2구역‘상계 더 포레스테’
자동차세 1월 연납 9.15% 세액공
노원구 아파트 정원 조성사업, 12개
 
     
   
전체 :
어제 :
오늘 :
서울 노원구 마들로 59 (월계3동 17 미성상가 7호) | Tel 02-3392-0001 | Fax 02-939-7439
Copyright ⓒ 노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100-b@hanmail.net